본문 바로가기

인문정보

온·오프라인 인문정보 모음

기타

슬픔을 공부하는 슬픔

2019.08.06
'슬픔을 공부하는 슬픔' 책표지 / 신형철 작가

"슬픔을 공부한 시간의 기록"

관련사이트 :
https://book.naver.com/bookdb/book_detail.nhn?bid=14012384
명칭
슬픔을 공부하는 슬픔
내용
산문집 <느낌의 공동체>, 영화에세이 <정확한 사랑의 실험> 등으로 독자들의 크나큰 사랑을 받았던 문학평론가 신형철의 세 번째 산문집이다. 「한겨레21」에 연재됐던 '신형철의 문학 사용법'을 비롯, 각종 일간지와 문예지 등에 연재했던 글과 미발표 원고를 모아 엮은 것이다. 시와 소설에 국한되지 않고 영화, 노래, 사진 등 다양한 작품을 정확히 읽고 듣고 보면서 온기를 잃지 않으려 했던 저자의 노력이 빼곡히 담겨 있다.

그간의 글을 매만지며, 자신의 글 다수를 관통하는 주제가 슬픔이었음을 깨달은 저자는, '타인의 슬픔'은 결코 이해될 수 없다는 것을 알면서도, 그들의 슬픔을 이해하고, 공부하기 위한 노력의 결과를 풀어놓는다. 이 책은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저자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산문집이다. 우리는 이 책을 통해 비로소 평론가 신형철의 삶과 철학을 보다 면밀히 들여다볼 수 있게 된다.
정보 출처
한겨레출판사
정보 제공자
한겨레출판사
신형철 산문집 슬픔 철학 슬픔을공부하는슬픔 평론가 문학 느낌의공동체 정확한사랑의실험

공공누리

'슬픔을 공부하는 슬픔' 저작물은 "공공누리" 출처표시-상업적이용금지-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
댓글 (0)

관련 콘텐츠
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