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이주의 책

테마로 읽는 이주의 양식

[하루인문] 우리는 왜 혼자 카페에 가는가?

2017.04.03


하루인문 아홉 번째


우리는 왜 혼자 카페에 가는가?

(참조: 하지현, 『대한민국 마음 보고서』)




17세기 유럽에서 처음 등장해 오늘날 널리 사랑받는 공간인 카페.




그런데 유독 현대의 카페에선 타인과 교류없이 홀로 무언가 하는 모습이 많다.


그 이유는 뭘까?




아동교육학에서 '평행놀이'라는 용어가 있다.


평행놀이: 상호작용을 하지 않고 함께 비슷한 행위를

하는 걸 공유하는 것만으로 즐거움을 느끼는

아동 발달단계의 놀이




비록 놀이는 아니지만 카페 내 현대인의 모습은

이 평행놀이를 연상케 한다.




이는 개인적인 시간이 편하지만 혼자만 있기에는

결핍을 느끼는 현대인의 심리를 달래주기 때문.




고독은 수용하지만 고립은 용납할 수 없는

현대인의 안식처, 카페는 오늘도 성업 중이다.



인문360도 inmun360.culture.go.kr


'광장'에 관한 깊고 다양한 칼럼들을 지금

인문360도 홈페이지 '삶+' 메뉴에서 만나보세요.


날마다 새로운 생각,

날마다 새로운 관점

인문360도





 

하루인문 카페 평행놀이 고독과 고립 혼자만의 시간 현대인의 안식처

공공누리

'[하루인문] 우리는 왜 혼자 카페에 가는가?' 저작물은 "공공누리" 출처표시-상업적이용금지-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
댓글 (0)

목록